이명철 회원과 교동시장 어르신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