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관에 계신 권정대님의 4대강사업 피해신고 민원입니다.

현재 왜관에서 4대강 사업으로 공사가 한창인데 공사중 채취한 골재를 개인 밭에다가 무단으로 쌓아두어서
공사 관리자에게 항의 했더니 관리자는 만날수도 없으며 다른 사람들은 나라에서 시킨일이니 민원을 넣던
소송을 걸던 마음대로 하라고 했다고 합니다.

이에 군청에 민원을 넣었더니 담당공무원도 어쩔수 없다는듯 난감한 상황이라고 이야기 했습니다.

정부와 지자체 건설회사가 개인의 재산권은 무시한체 불법을 자행하고 있습니다.
4대강 사업 현장은 무법지대가 따로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