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팔공산 산행은 모두들 기억에 남으리라 생각됩니다.
팔공산 등선에 눈이 녹지 않아 모두들 고생많이 하고
아이젠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낀 산행이라고 생각합니다.
다음산행 부터는 모두들 아이젠을 지참해 주시고
산행에 참석하리라 믿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