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얼굴 보기 두렵다면, sir 운하 생각 하덜덜덜 마”

한 누리꾼이 만든 '푸른 운하'



Let‘s go yes girl we’re back again with 이명박

fresh collaboration 2009 it‘s big bag


그댄 아시나요 있잖아요 예전이 너무 그리워요

삽을 놓고 땀을 훔쳐요 당신의 이름을 불러요

꼭 이렇게 내 취직자린 정해져야만 했는지

너만 생각하면 머리 아퍼 독하디 독한 술 같어

술뿐이겠어 병이지 매일 앓아누워 몇 번인지

내일이면 또 잠깐 잊었다가 또 모레쯤이면 생각나겠지만

그래도 어떡해 이제 돌이킬 수도 없는데

매일 퇴임 카운터만 보는데 4년 후만 기다리는데



(*chorus)

난 네가 싫은데(u-hu I hate you sir)

뉴스에는 온통 너뿐(whole in the world)

귀를 틀어막아도 라디오에선 네 목소리만 들려오네

혹시 그대가 염치가 있다면 국민 얼굴 보기 두렵다면

sir 운하 생각 하덜덜덜 마 너만 봄 열이 펄펄펄 나

양파 같은 그대 얼굴 저 많은 오핼 닮아 더 뻔뻔해지는 걸

Oh baby baby 다 지나간 시간 땀흘리며 한 삽질 잊지 않을게요

만약 4년이 지나 투푯날이 되면 투표장에 달려갈게요



(*repeat)

아름다웠던 747곡선 이젠 볼 순 없겠지만

상관없어 그저 환율만 어떻게 유지해주오



아 아 아 아 아 아 아아앍

Let’s go

아 아 아 아 아 아 아아앍

sing a together

Come on



물가 뜨고 월급 지네 내 통장은 메말랐네

환율 뜨고 주가 지네 떡락 속에 나 또한 무뎌지네

물가 뜨고 월급 지네 내 통장은 메말랐네

환율 뜨고 주가 지네 떡락 속에 나 또한 무뎌지네



(*repeatx2)


아 아 아 아 아 아 아아앍

Let‘s go

아 아 아 아 아 아 아아앍


Now Who ? The BIG - BAG


출처 : 빅뱅한테 '나라사랑 랩송'을?

        청와대여, 올드한 사고 좀 그만하시라 - 오마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