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엔 작년까지 열심히 활동하셨던 정유생 회원의 집이 있는 장수로 갈까합니다.
직접 지은 황토집도 구경하고, 뒷산에서 고사리, 산나물도 뜯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