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식육수에 버섯을 살짝 담갔다가 고소한 깨소스, 상큼한 사과유자소스에 찍어먹고 남은 국물에 우리밀국수를 끊여 먹습니다. 영양많은 버섯과 제철을 맞은 야채가 한 상 가득, 손님 초대요리로도 좋습니다.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