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대할머니와 함께하는 자유와 인권되찾기를 향한 기차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