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목걸이 만들고 있는 시민들과 도와주고 있는 푸르미친구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