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나 열정적으로 설명해주셨던 이채린 선생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