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조 공부를 하고 난 한 학생이 쓴 시조입니다.

 

여러 강들에서 앓는 소리 들려오네

일자리가 뭐라고 대지를 콘크리트로

오십년 후손들은 무엇을 보고있나